신동욱, 靑 ‘김정숙 여사 옷값’ 해명에 “이멜다 시인” 맹비난
최종수정 2017.10.10 09:46기사입력 2017.10.10 09:09 온라인이슈팀
사진=신동욱 공화당 총재 트위터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10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SNS)에 글을 올려 청와대가 ‘김정숙 여사 고가의류 의혹’에 카드뉴스 형태로 해명한 것에 대해 “국민 눈가리기 꼴이고 이멜다 시인 꼴”이라고 비난했다.

신 총재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靑 '김정숙 여사 옷값' 해명, 심봉사는 믿지만 심청이는 안 믿는 꼴이고 손가락으로 하늘 가린 꼴이다”라고 적었다.

그는 이어 “정미홍 총장의 의혹제기는 카드뉴스로 국민 눈 가리기 꼴이고 정보공개 청구 묵살한 꼴이다”라며 “국군의날 착용한 금팔찌 금브러치 묵묵부답은 이멜다 시인 꼴”이라고 주장했다.
사진=정미홍 전 KBS 아나운서 페이스북

한편, 정미홍 전 KBS 아나운서는 지난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취임 넉 달도 안 돼 옷값만 수억을 쓰는 사치”, “옷을 못 해 입어 한 맺힌 듯한 저렴한 심성”, “국민 세금으로 비싼 옷 해입고”, “비싼 옷들이 비싼 태가 안난다” 등의 내용이 담긴 글을 올려 김정숙 여사를 원색적으로 비난했다.

사진=청와대 공식 페이스북

이에 청와대는 9일 페이스북에 ‘김정숙 여사의 패션이 궁금하시다고요?’라는 제목의 카드뉴스 게시물을 올려 김 여사가 그 동안 입은 옷의 구입 경로와 비용 등을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문란한 생활했던 부산 에이즈 여성 “피임기구 사용하자고 권유했으나 남자들이 모두 거부했다”
  2. 2'사랑둥이’ 이수현, ‘깜찍하쥬?’...상큼발랄한 매력 발산
  3. 3에이미, “내 꿈은 현모양처...아침에 남편 위해 쉐이크 갈아주고 따뜻하게 배웅하고파”
  4. 4황재균, 깜찍한 아기 안고 미모의 여성들과 찰칵! 누군가 보니...
  5. 5전민주, 예쁜 이유 있었네...연예인 못지 않은 아리따운 용모의 엄마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