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일반
'홍콩 시위 지지' 트윗에…NBA와 협력 중단하는 중국 기업들
최종수정 2019.10.09 12:27기사입력 2019.10.09 12:27
'홍콩 시위 지지' 트윗에…NBA와 협력 중단하는 중국 기업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대릴 모레이 미국프로농구(NBA) 휴스턴 로키츠 단장의 홍콩 시위 지지 트윗으로 중국 내 파문이 확산되며 중국 기업들이 잇따라 협력을 중단하고 있다.


환구시보는 9일 '사평'을 통해 "이번 논란으로 NBA는 중국 시장에서 이전에 없던 위기를 맞았다"며 "중국 관중들의 분노를 불러일으켰다"고 평가했다.


앞서 모레이 단장은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자유를 위한 싸움, 홍콩을 지지한다"는 게시글을 올렸다가 관련 글을 삭제했다. 이후 휴스턴 로키츠에 대한 보이콧과 NBA 시범경기 중계 중단 등 중국 측이 강경대응에 나서자 애덤 실버 NBA 총재는 모레이 단장의 자유로운 의사 표현을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혀 논란이 더 확산되고 있다.


중국 인터넷 매체인 펑파이에 따르면 NBA를 후원하는 기업 25곳 중 18곳이 협력 중단을 선언했다. 중국 스포츠 브랜드 안타, 리닝, 피커를 비롯해 중국 유명 휴대폰 브랜드 비보, 루이싱 커피, 중국 전자제품 제조업체 창훙과 메이링,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 씨트립, 중국 유제품 기업 멍뉴 등이 대표적이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