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성북구 독서토론아카데미 기본과정 ‘박준 시인과 만남‘
최종수정 2019.05.14 08:40기사입력 2019.05.14 08:40

박준 시인과 소통과 공감의 특별한 시간 마련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성북구(구청장 이승로)는 8일 ‘2019년 독서토론아카데미’에서 지역 주민 100여명을 대상으로 ‘저자와의 만남’ 시간을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시집 '우리가 함께 장마를 볼 수도 있겠습니다'를 비롯 '당신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 '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 등 다양한 작품을 쓴 박준 시인의 시에 대한 다양한 생각과 흥미로운 경험을 바탕으로 대담이 진행됐다.


특히 성북구의 한 동네를 배경으로 쓴 시가 있을 만큼 유년 시절을 보낸 성북에 특별한 애착을 가진 박준 시인은 이 시간을 통해 지역 주민의 소통과 공감을 이끌어냈다.


성북구 독서토론 아카데미는 2012년 서울시 자치단체 중 처음으로 시행되어 올해로 8년차를 맞아 이제는 명실상부한 성북구 대표 독서토론 프로그램으로서 해마다 많은 독서 인구를 배출하며 함께 읽는 독서의 즐거움을 누리는 지역 독서애호가와 독서동아리들이 손꼽아 기다리는 교육 행사로 주목 받고 있다.

그리고 독서동아리 지원사업과 더불어 매년 수강생에게 이웃과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마련, 지역 공동체를 이끌어내는 동기를 부여하고 있다.


성북구 문화체육과 (☏2241-2613)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믿고 보는 추천 뉴스

놓치면 후회하는 무료 만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