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지역

내 고장 문화체험 ‘산청이 좋아’ 프로그램 인기

최종수정 2020.10.26 16:41기사입력 2020.10.26 16:41


산청 드림스타트, 학령기 아동 22명 대상

내 고장 문화체험 ‘산청이 좋아’ 프로그램 인기 산청군 드림스타트 학령기 아동 대상 내고장 문화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산청군)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경남 산청군 드림스타트는 학령기 아동 22명을 대상으로 ‘내 고장 문화체험 산청이 좋아’ 프로그램을 시행했다.


프로그램은 산청요 도예 체험장에서 직접 도자기를 빚고, 우리 전통 도자기의 우수성을 체감하는 행사다. 실생활에서 사용할 수 있는 나만의 생활자기를 만들어 성취감도 얻는다.

동의보감촌의 산청 베리류 가공사업단 체험장 ‘별이당’에서 향토 재료인 베리의 종류를 알고 체험하는 기회도 가졌다.


프로그램에 참석한 한 아동은 “흙을 직접 만지고 빚어 세상에서 하나뿐인 나만의 도자기 그릇을 만든다는 것이 재미있었다”고 소감을 말했다.

산청군 드림스타트는 아동의 건강한 정서발달을 위해 맞춤형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해 아동이 건강하고 행복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각종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