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관광공사-수원시, '스마트관광도시 조성 위한 업무협약' 체결

수정 2021.09.16 09:06입력 2021.09.16 09:06
관광공사-수원시, '스마트관광도시 조성 위한 업무협약' 체결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한국관광공사는 관광산업의 디지털전환 및 맞춤형 스마트관광 서비스 제공을 위해 16일 수원시와 스마트관광도시 조성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올해 2년째를 맞이한 스마트관광도시 조성사업은 기존 관광지에 ICT기술을 접목해 안내·교통·쇼핑 등 다양한 분야의 스마트관광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올해엔 총 28개 지자체가 참여를 신청한 가운데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단의 서면·현장 평가를 통해 최종적으로 수원시(수원화성 관광특구)가 지난 6월 올해 스마트관광도시 조성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수원화성 관광특구를 스마트관광도시로 성공리에 조성하기 위한 협력사항을 구체화한다. 컨소시엄 참여 민간기업과 함께 내년 2월 말을 목표로 조성 작업에 들어갈 계획이다.


한국의 대표적 세계문화유산인 수원화성은 그 동안 관광인프라 개발에 많은 제약이 있었지만 새롭게 선보여질 스마트관광도시에서는 수원화성의 물리적 훼손 없이 스마트기술을 사용해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관광경험을 제공한다. 조성 완료 후 수원화성 방문객은 모바일 하나로 안내·이동·경험·편의·혜택에 이르는 통합 관광서비스를 경험하게 된다. 별도 여행 준비가 필요 없도록 인공지능(AI) 비서가 제공하는 맞춤형 서비스와 현 위치를 기반으로 하는 정교한 관광정보 안내서비스가 마련된다. 특히 정조의 능행차 동선을 재현하는 확장현실(XR) 모빌리티 ‘화성어차 1795행’을 포함, 다양한 실감경험 콘텐츠들은 수원의 매력을 한층 돋보이게 할 전망이다.

김권기 관광공사 스마트관광사업팀장은 “스마트관광도시는 코로나19 시대 불필요한 대면접촉을 최소화하고 지역 관광산업의 질적 향상을 위한 새로운 수단으로 각광받을 것”이라며 “공사는 2025년까지 총 25개의 스마트관광도시를 추가하고 조성된 스마트관광도시를 표준 삼아 전국 지자체의 자발적인 스마트관광화를 꿰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