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관광공사, 예비창업패키지 지원사업 '스마트 관광분야' 공모

수정 2021.04.05 08:19입력 2021.04.05 08:19

30명 대상 최대 1억 원 사업화자금 등 지원

관광공사, 예비창업패키지 지원사업 '스마트 관광분야' 공모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한국관광공사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진하는 ‘예비창업패키지 지원 사업’에 주관기관으로 참여해 스마트관광 분야 창업에 도전할 예비창업자를 오는 19일까지 모집한다고 5일 밝혔다.


예비창업패키지는 혁신적인 기술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예비창업자의 원활한 초기 사업화를 위해 사업화 자금과 창업교육, 멘토링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공사는 2019년을 시작으로 총 47명의 예비창업자를 발굴·육성했다. 지난해부터는 핵심기술과 관광산업이 융합된 ‘스마트관광’ 분야에 특화된 예비창업자를 모집하고 있다.

신청자는 빅데이터, 홀로그램, 모빌리티 등 기술과 관광을 융·복합해 관광객에게 차별화된 경험·편의·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혁신적인 관광 창업아이템으로 응모해야 한다. 나이 제한은 없으며, 사업공고일(3월30일) 기준 창업(업종 무관) 경험이 없는 예비창업자이거나, 신청자 명의의 사업체를 보유하고 있지 않은 자에 한한다. 단 폐업 경험이 있는 자가 이종업종으로 창업할 경우엔 상관없으나, 동종업종으로 창업하고자 한다면 폐업 후 3년, 부도·파산 후 2년을 초과해야 한다.


창업아이템 개발 동기, 사업화 전략, 시장진입 및 성과창출 전략 등을 기준으로 서류·발표평가가 진행된다. 최종 뽑힌 30명의 예비창업자들에겐 최대 1억원의 창업 사업화자금과 창업자 역량강화 교육, 창업·경영 전문가의 전담 멘토링 등이 지원된다. 또 창업 이후에는 공사의 국내?외 네트워크를 활용한 홍보·판로 개척 지원도 받을 수 있다.

안덕수 관광공사 관광기업실장은 “올해엔 창업아이템들의 사업화 가능성을 높이고자 시장 반응 검증 등 육성 프로그램을 강화했다”며 “스마트관광에 초점을 둔 이번 공모는 예비창업자들에게 매우 좋은 사업화 기회가 될 것”이라 강조했다.


자세한 사항은 K-스타트업 누리집 공고 요강 및 공사 누리집 공고·공모란에서 확인 가능하다. 신청은 K-스타트업 누리집에서 사업계획서 양식을 작성해 주관기관을 ‘한국관광공사’로 선택해 제출하면 된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