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2022국감]철도·공항·고속도로 휴게소 소상공인 3조원 지원…정부 보전 0원

수정 2022.10.06 10:00입력 2022.10.06 10:00
서체크기
[2022국감]철도·공항·고속도로 휴게소 소상공인 3조원 지원…정부 보전 0원
AD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고속도로 휴게소·철도·공항 입점 업체에 지난 3년간 임대료 감면 등 약 3조원을 지원했지만, 정부 보전은 단 한 푼도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6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민홍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한국도로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공항공사, 한국철도공사, SR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20년부터 2022년 8월까지 코로나19로 인한 입점업체 지원액은 2조8510억원을 기록했다.


한국도로공사는 2020년 2950억원, 2021년 1188억원 등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속도로 휴게소 입점 업체에 임대료 면제 등 최근 3년간 4188억원을 직간접적으로 지원했으나 정부의 보전액은 전혀 없었다.


인천국제공항공사(2조 2016억원)와 한국공항공사(2165억원), 한국철도공사(126억원)와 SR(15억원)도 시설 내 입점 업체에 임대료 감면 등을 지원했으나 역시 정부 보전은 없었다.


민홍철 의원은 "한국도로공사를 비롯한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공항공사 등 국토교통부 산하기관은 코로나19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왔다"며 "국토부가 3조에 가까운 코로나19 감면액에 대한 보전도 없이 개혁에 저항한다며 기관을 찍어내는 형태는 어불성설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9월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최근 정부의 ‘휴게소 음식값 인하’에 강하게 반대하는 도로공사 임원들에 대한 감찰을 지시하자 김진숙 한국도로공사 사장은 사의를 표명했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