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새만금개발청, 한일경제협회와 업무협약 "해외기업 유치 확대"

수정 2021.03.05 14:41입력 2021.03.05 14:41

한일 기업 간 교류협력 및 일본 기업의 새만금 투자 위해 협력키로

새만금개발청, 한일경제협회와 업무협약 "해외기업 유치 확대" 양충모 새만금개발청장(왼쪽)과 김윤 한일경제협회장이 5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새만금개발청은 새만금사업의 성공적 추진과 한일 기업 간의 교류협력 증진을 위해 한일경제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한일경제협회는 1981년 한일 간 경제협력 증진을 위해 대한상공회의소·전경련·한국무역협회 등이 중심이 돼 설립한 국내의 경제단체로 현재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이 협회장직을 맡고 있다.

이번 협약은 그간 양 기관이 한일경제인회의, 한중일 경제교류포럼 등을 통해 다져온 상호협력과 신뢰를 바탕으로 보다 발전적인 관계를 구축해 나가자는 데 인식을 같이해 추진됐다.


특히 코로나19로 해외 기업유치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한일 기업 간 교류협력에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유력 경제단체와의 업무협약이라는 점에서 의미를 더했다.

주요 협력내용은 ▲양 기관 사업의 성공적 추진과 한일 기업 간 교류협력 증진 ▲한일 기업 간 협력 및 투자유치 ▲홍보 및 교류행사 상호지원 등이다.


김 협회장은 "협회와 인연이 두터운 일본 기업들이 새만금에 관심을 갖고 투자할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면서 "새만금에서 한중일 환황해 회의가 개최된 데 이어 앞으로도 협회와 한일재단 주관의 회의가 더 자주 열리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양충모 새만금개발청장은 "새만금이 해외기업들의 다각적인 협력이 이루어지는 교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해외기업 유치에 매진하는 한편, 스마트 수변도시 조성 등을 통해 외국인을 위한 정주여건 개선에도 속도를 내겠다"고 강조했다.


새만금개발청은 이번 한일경제협회와의 협약을 계기로 해외기업들에 새만금을 홍보하는 기회를 확대하고, 외투기업을 위한 다양한 행정적 지원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