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LH토지주택박물관, 일요일에도 관람하세요

수정 2022.05.24 10:30입력 2022.05.24 10:30
서체크기

경남 진주…누구나 무료 관람

LH토지주택박물관, 일요일에도 관람하세요 토지주택박물관 2층 전시관 모습 <사진제공=LH>
AD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경남 진주 본사에 위치한 주택도시역사관 등 토지주택박물관을 일요일에도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기존 월요일~토요일에만 관람이 가능했던 토지주택박물관은 지난 4월에 주택도시역사관을 개관한 이후 관람객 수가 증가하고 어린이집 및 학교 등 단체 관람 문의가 지속되면서 주말 확대 운영을 결정했다.

박물관 관람은 월요일~일요일, 오전 10시부터 5시까지 가능하며 입장료는 무료이다.


토지주택박물관은 우리나라의 주거문화와 건축기술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토지주택 관련 전문 박물관으로, 현재 약 5만여 점의 고고 유물과 민속 유물을 소장하고 있다.

토지주택박물관 2층 제1전시실에서는 고대부터 현대에 걸친 다섯 채의 집이 전시돼 있으며, 제2전시실에서는 건축 재료와 도구가 전시돼 있어 한국 건축 기술의 흐름을 살펴볼 수 있다.


2층에서는 특별기획전 '아파트, 새로운 삶을 담다'가 진행되고 있다.


지난 4월 1층에 새롭게 문을 연 주택도시역사관에서는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후부터 현재까지의 주택·도시에 대한 역사를 볼 수 있다. 총 4개의 전시존(Zone)으로 구성돼 있으며, 시대배경, 국가정책, 주택 및 도시를 만들어 온 LH의 노력을 영상, 인포그래픽 월(Wall) 등 다양한 방식으로 구경할 수 있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