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롯데관광개발, 북해도 전세기 운항 재개…2년 4개월 만

수정 2022.05.24 10:24입력 2022.05.24 10:24
서체크기

"코로나19 이후 업계 처음…7월 말부터 4회 운항 예정"

롯데관광개발, 북해도 전세기 운항 재개…2년 4개월 만 일본 북해도 오타루 운하.
AD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롯데관광개발이 코로나19 이후 가장 먼저 일본 북해도 단독 전세기 운항 재개에 나섰다.


롯데관광개발은 지난 16일 일본 입국 완화정책에 맞춰 오는 7월 말부터 8월 초까지 3박4일 일정의 북해도 전세기 여행 상품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2020년 3월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북해도 전세기를 다시 운항하는 것은 국내 여행사 중 처음이다.

권기경 롯데관광개발 여행사업본부장은 "북해도는 2000년 롯데관광개발이 국내 최초로 전세기 운항을 시작한 지역"이라며 "이번에는 20여년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엄선한 관광코스 및 현지 특식, 전 일정 특급호텔에서의 숙박 등 보다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롯데관광개발은 리오프닝(경제 재개) 시대를 맞아 유럽, 미주, 동남아 등 다양한 해외 패키지 상품을 선보이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달 홈쇼핑을 통해 판매했던 북유럽 10일 패키지는 4000콜에 약 260억원 매출을 올린 바 있다.

이번 상품은 총 4회(7월26일, 29일, 8월1일, 4일) 대한항공 전세기로 인천에서 북해도로 출발한다. 롯데관광개발 특전으로 6월16일까지 조기 완납 시 최대 20만원 할인 프로모션을 비롯해 '도야 만세각', '노보리베츠 그랜드' 등 전 일정 특급호텔에서의 숙박, 일본 정통 코스요리인 가이세키 특식 제공 등을 포함한다.


이번 패키지의 주요 관광지 중 하나인 '오타루 운하'는 북해도의 거점 무역항으로 번영했던 옛 오타루의 모습을 간직하고 있다. 인근 창고를 개조해 만든 유리 공예관, 골동품 매장 등이 있다. 온천마을 '노보리베츠'는 수증기를 뿜어내는 유황온천 '지옥 계곡'과 둘레 약 1㎞ 온천 호수 '오유누마' 등 9종류 온천수를 만날 수 있는 곳이다. 이외에도 화산활동으로 생긴 '도야호'는 일본에서 9번째로 큰 규모의 칼데라 호수로 유람선을 타고 감상하기 좋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