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양준혁의 홈런골프] 6. '오른팔 동작'을 익힌다

수정 2019.07.24 14:41입력 2011.01.11 09:23

올바른 오른팔 동작 연습으로 복잡한 스윙을 쉽게 만든다

[양준혁의 홈런골프] 6. '오른팔 동작'을 익힌다 <사진1> 오른쪽 손등을 왼쪽 팔꿈치에(오른손 잡이는 반대로) 대고 셋업한다.
AD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샷을 할 때 핵심이 되는 팔은 과연 어느 쪽일까?


대다수 아마추어골퍼들은 골프에서는 왼쪽 팔이 항상 중심이 돼야 한다고 귀가 따갑게 들어왔다. 물론 양쪽 팔이 조화롭게 작용하는 게 가장 바람직하다. 하지만 이미지나 기여도 등을 고려한다면 실제 골프채를 보다 강력하게 휘두르기 위해서는 오른쪽 팔의 동작이 더 중요하다. 오른쪽 팔의 올바른 작동은 특히 복잡한 스윙동작을 간단하게 만들어주는 역할까지 수행한다


일단 별도의 샤프트를 준비한다. 필자는 이 연습이 아니더라도 평상시 골프백에 샤프트 1개 정도를 더 넣는 것을 권한다. 셋업에서의 에임이나 스윙 궤도 점검 등 다각도로 필요하다. 부피나 무게도 큰 지장을 주지 않는다. 만약 샤프트가 없다면 클럽의 호젤(헤드와 샤프트를 연결하는 부분)을 잡고(클럽을 거꾸로) 연습한다.


[양준혁의 홈런골프] 6. '오른팔 동작'을 익힌다 <사진2> 한쪽팔로만 다운스윙과 임팩트, 폴로스로, 피니시까지 전체적인 스윙 연습을 해 본다.



준비가 됐다면 <사진1>처럼 오른쪽 손등을 왼쪽 팔꿈치에(오른손잡이는 반대로) 대고 셋업한다. 오른쪽 팔로만 볼을 치는 느낌으로 백스윙을 해보면 오른쪽 팔의 올바른 동작과 더불어 볼을 향해 부채를 편 듯한 샤프트의 궤도를 이해할 수 있다. 또 백스윙에서 양쪽 손목의 움직임과 톱의 위치까지도 감이 온다.


백스윙은 몸의 중심과 아크의 폭, 원심력, 구심력 등 사실 정확한 이론을 토대로 하는 세밀한 연습이 상당히 어렵다. 샤프트만 갖고 하는 이 연습이 의외로 쉬우면서도 큰 연습 효과를 준다는 이야기다. 샤프트는 가는 쪽을 잡는다. 그래야 휘두를 때의 공기저항으로 인해 느낌이 더욱 '팍팍' 온다.


핵심은 <사진2>처럼 다운스윙, 임팩트, 폴로스로, 피니시까지 전체적인 스윙연습을 하는 과정에서 오른팔의 동작과 역할을 이해한다는 점이다. 양손으로 클럽을 온전히 잡고 하는 빈 스윙은 자신의 결점이 고스란히 남아 있을 수도 있고, 자연스럽게 실전 샷과 비슷한 리듬과 패턴이 되기 쉬워 이미지 연습에는 비효율적이다.


[양준혁의 홈런골프] 6. '오른팔 동작'을 익힌다



<사진3>은 필자가 양준혁 선수에게 줄에 달린 볼을 휘두르며 원심력에 대한 설명을 하고 있는 장면이다. 볼의 동작에서 원심력(원운동)이 제대로 나오려면 중심에서 볼까지의 길이(줄)에 변화가 없음을 쉽게 알 수 있다. 바로 이 대목이다. 스윙과정에서 양쪽 팔 역시 길이에 변화가 생기지 않아야 파워와 정확도를 동시에 얻을 수 있다.


앞서 보여준 <사진1>과 <사진2>의 상황에서 동작을 멈춘 다음 팔꿈치에 대고 있는 왼쪽 팔을 떼어서 그대로 그립을 잡아보면 백스윙이나 폴로스로에서 양쪽 팔의 위치 및 중심으로부터의 적절한 팔의 길이를 점검할 수 있다. 여기서 문제가 있다면 실전에서도 과도한 힘의 사용이나 동작의 오류 등 문제점이 발생한다. 이번 주에 이 연습을 완성하면 다가오는 봄 시즌에는 모든 부문이 탁월하게 향상될 것이다.





▲ 지도= 최명호 프로 golfacademy@empal.com
▲ 영종도=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asiae.co.kr
▲ 사진= 이재문 기자 moon@asiae.co.kr
▲ 클럽협찬= 아담스골프
▲ 의상협찬= 휠라코리아
▲ 골프화협찬= 에코
▲ 장소협찬= 스카이72골프장

[양준혁의 홈런골프] 6. '오른팔 동작'을 익힌다 <사진2> 한쪽팔로만 다운스윙과 임팩트, 폴로스로, 피니시까지 전체적인 스윙 연습을 해 본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