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일반
롯데자산개발, 부산 국제빌딩 매각주관사로 선정
최종수정 2019.06.11 06:46기사입력 2019.06.11 06:46

에스원과 컨소시엄 구성해 롯데케미칼과 매각자문 계약 체결

롯데자산개발, 부산 국제빌딩 매각주관사로 선정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롯데자산개발이 에스원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부산 연제구 ‘국제빌딩’ 매각주관사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부산시 연제구 거제동에 위치한 국제빌딩은 롯데케미칼이 소유한 대형 오피스 빌딩으로 지하 5층 지상 26층 연면적 5만6000여㎡(1만7000여평) 규모이다. 또 부산 지하철 1호선 교대역과 연결돼 교통편의성이 우수하고 부산 교대 사거리에 위치해 지역 랜드마크로 자리잡고 있다.


국제빌딩’은 인근에 부산고등법원 및 검찰청과 부산시청 등 주요 공공기관이 위치해 업무편의성은 물론 지역 핵심 상권인 동래역과도 인접해 입지 우수성이 뛰어나다. 지역 언론사인 국제신문을 포함해 롯데카드, 롯데손해보험 등 6개 롯데그룹 계열사와 메트라이프, 삼성화재, 신한카드 등 우량임차인이 다수 입주해 있다.


매각주관사인 롯데자산개발-에스원 컨소시엄은 오는 6월 중순 예비 투자자를 대상으로 투자설명서(IM)를 배포할 예정이다.

한편 롯데자산개발은 대규모 자산 매각주관사로 선정되면서 종합 부동산 회사로서 입지를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롯데자산개발은 ‘롯데몰’ 등 대규모 복합개발은 물론 주거임대서비스 ‘어바니엘’, 공유오피스 ‘워크플렉스’ 등 다양한 브랜드를 앞세워 부동산 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자산관리, LM 사업 등 사업영역도 넓히고 있다. 해외에서도 대규모 복합개발사업을 전개하는 중이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