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고인 글·사진 유족에게로…싸이월드 '디지털 상속 서비스' 2300여건 접수

수정 2022.07.03 22:20입력 2022.07.03 22:20
서체크기
고인 글·사진 유족에게로…싸이월드 '디지털 상속 서비스' 2300여건 접수
AD


[아시아경제 강나훔 기자] 고(故)인이 된 싸이월드 이용자의 글과 사진을 유족에게 상속하는 ‘디지털 상속권 보호 서비스’ 신청이 2000건 넘게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싸이월드 운영사 싸이월드제트에 따르면 최근 접수를 시작한 디지털 상속권 보호 서비스의 신청 건수는 지난달 30일 기준 2381건으로 집계됐다.


앞서 싸이월드제트는 싸이월드 회원이 사망하면 생전에 올렸던 사진과 글 등 게시물 가운데 공개 설정된 것들만 유족에게 제공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싸이월드제트 측은 이용약관에 명시한 '회원의 상속인에 대한 게시글 제공 서비스'를 통해 사망한 회원의 게시물 저작권을 유족에게 전달하기로 했다. 회사 측은 이를 위해 세상을 떠난 회원(피상속인)의 제적등본과 신청인(상속인)의 가족관계증명서, 기타 소명을 위해 회사가 추가로 제출을 요청하는 자료 등을 제출토록 요구하고 있다.



업계에서는 싸이월드 서비스를 계기로 국내에서 '디지털 상속권'을 둘러싼 논의가 활발해질 것으로 보고 있다. 싸이월드제트 측도 제도 법제화가 필요하다고 보고 관련 입법을 국회에 요청할 계획이다.




강나훔 기자 nah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