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자동차

토요타 가주 레이싱, WEC '르망 24시간' 레이스서 3년 연속 1위

최종수정 2020.09.22 11:32기사입력 2020.09.22 11:32

24시간 동안 387랩 주파

토요타 가주 레이싱, WEC '르망 24시간' 레이스서 3년 연속 1위 TS050 HYBRID 8호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토요타 가주 레이싱은 지난 19일, 20일 열린 2019-2020 FIA 세계 내구 선수권 대회(WEC)의 ‘르망 24시간’ 레이스에서 하이브리드 차량 ‘TS050 HYBRID’로 3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고 22일 밝혔다.


WEC는 국제자동차연맹(FIA)이 개최하는 모터 스포츠 경기로, 약 6시간에서 24시간을 쉬지 않고 달리며 속도와 차량 내구성을 겨룬다.

TS050 HYBRID 8호 차량의 드라이버로 출전한 세바스티앙 부에미, 카즈키 나카지마, 브렌든 하틀리는 24시간 동안 387랩을 주파하며 5랩 차이로 우승을 차지했다. 특히 부에미와 나카지마 드라이버는 97년 동안의 르망 역사상 7명 만이 달성한 3연승 드라이버에 올랐다.


또 다른 TS050 HYBRID 7호 차량으로 출전한 마이크 콘웨이, 카무이 코바야시, 호세 마리아 로페스는 3위를 차지했다.

TS050 HYBRID는 최고출력 1000마력(PS)의 4륜 구동 레이싱카다. 2012년 르망 24시간에 처음 출전했던 1세대 LMP1 하이브리드 차량과 비교해 35% 적은 연료를 소비하면서도 랩타임은 1랩 당 10초가량 빠르다.


히사타케 무라타 토요타 가주 레이싱의 WEC 팀 대표는 “르망 24시간 레이스는 극한의 상황 속에서 진정한 내구성을 요구하는 경기라는 점을 재차 실감했다”고 말했다.


한편 토요타 가주 레이싱은 결승 레이스 시작 전 현재 개발중인 'GR 수퍼 스포츠(GR Super Sport·가칭)'를 사전공개했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