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KBS 아이돌 오디션 '더유닛' 점수오류로 최종순위 뒤바꿔

수정 2021.09.24 15:32입력 2021.09.24 15:21

감사원, KBS 정기감사…온라인 점수 입력오류 발견, 참가자 점수 실제와 다르게 입력

[아시아경제 류정민 기자] KBS 2TV에서 방영했던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더유닛'의 최종 순위가 온라인 점수 오류로 뒤바뀌었다는 감사원의 감사보고서가 나왔다.


감사원은 24일 KBS에 대한 정기감사 보고서를 발표했다. 감사원에 따르면 더유닛 최종 순위 결과가 방영된 2018년 2월10일 담당 프리랜서 작가는 사전 온라인 점수를 입력하면서 참가자 점수를 뒤바꿔 입력했다.

최종회 남자 참가자 18명 중 15명, 여자 참가자 18명 중 13명의 사전 온라인 점수가 실제와 다르게 입력된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점수 오류 때문에 점수가 정확하게 반영됐다면 탈락했을 3명이 선발됐다. 3명은 선발되는 상황이었으나 탈락했다.


KBS 아이돌 오디션 '더유닛' 점수오류로 최종순위 뒤바꿔


감사원은 "KBS는 생방송 제작·방영 과정에 대한 관리·감독 소홀로 실제와 다른 최종순위가 방영되도록 하였을 뿐만 아니라, 생방송 방영 이후 내부적으로 생산한 문서 간에도 참가자별 사전 온라인 점수의 일치 여부를 제대로 검토·확인하지 않음으로써 사전 온라인 점수가 실제와 다르게 입력·반영된 사실을 발견할 수 있는 기회도 일실했다"고 지적했다.

KBS는 감사결과에 별다른 이견을 제기하지 않으면서 앞으로 재발하지 않도록 경각심을 갖는 기회로 삼아 ‘오디션 프로그램’ 매뉴얼을 마련하는 등의 조치를 하겠다고 답변했다.


감사원은 "(KBS는) 최종회 제작·방영 당시 총파업 등으로 10명의 내부 프로듀서 중 3명만 참여하게 되는 등 업무 부담이 가중되던 상황에서 발생한 단순 실수에 의한 것이며, 특정 참가자에게 선발되기 유리하도록 하는 등의 다른 의도는 없었다는 의견을 제시했다"고 전했다.


감사원은 "한국방송공사 사장에게 시청자 투표 결과 등을 잘못 반영해 최종 선발인원이 뒤바뀌는 일이 없도록 관련 업무를 철저히 하고, 관련자에게 주의를 촉구하도록 요구했다"고 밝혔다.




류정민 기자 jmryu@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