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조우진·정경호·박지환·이규형 ‘보스’ 캐스팅

수정 2022.11.25 16:28입력 2022.11.25 16:28
서체크기
조우진·정경호·박지환·이규형 ‘보스’ 캐스팅 배우 조우진, 정경호, 박지환, 이규형(왼쪽부터). 사진=유본컴퍼니, 매니지먼트 오름, 저스트엔터테인먼트, 에이스팩토리
AD

[아시아경제 이이슬 기자] 영화 '보스'가 배우 조우진·정경호·박지환·이규형을 캐스팅하고 내년 상반기 크랭크인한다고 제작사 하이브미디어코프가 25일 밝혔다.


'보스'(가제·감독 라희찬)는 용두시 최대조직 식구파의 차기 보스 선출을 앞두고 각자의 꿈을 위해 서로에게 보스 자리를 치열하게 양보하는 조직원들의 필사적인 대결을 그린 코믹 액션 영화다. 제작진은 "차기 보스 자리를 두고 벌어지는 다채로운 캐릭터의 이야기가 흥미롭고 몰입감 있게 펼쳐진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조우진이 3대째 이어온 중국집 미미루를 위해 어쩔 수 없이 조직에 들어가 2인자까지 성장했으나, 이제 조직의 보스 대신 중국집 프랜차이즈로 성공하고 싶은 조직의 넘버2 순태로 출연한다. 정경호는 식구파 창립자의 외손자로, 조직을 위해 배신자를 처리한 또 한 명의 차기 보스 후보 강표 역을 맡는다. 이 밖에도 오달수가 조직의 브레인이자 실세인 인술로 분하고, 순태의 아내이자 미미루 실세인 지영은 황우슬혜가 연기한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