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성유빈·원지안·조현철 '유쾌한 왕따' 크랭크인

시계아이콘읽는 시간21초
뉴스듣기 글자크기
성유빈·원지안·조현철 '유쾌한 왕따' 크랭크인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AD


[아시아경제 이이슬 기자] 배우 성유빈·원지안·조현철이 10부작 시리즈 '유쾌한 왕따'로 만난다.


5일 롯데엔터테인먼트는 '유쾌한 왕따'(감독 민용근)가 지난 7월21일 첫 촬영에 돌입했다고 알렸다.


'유쾌한 왕따'는 갑작스러운 대지진으로 학교에 고립된 학생들의 본성이 드러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시리즈. 김숭늉 작가의 동명 웹툰 1부를 기반으로 재난 상황 속 학교에 고립된 학생들의 상황을 그린 재난·스릴러·학원물이다. 성유빈이 동현, 원지안이 수현, 조현철이 영균으로 각각 분한다.



영화 '혜화, 동'을 연출하고 '소울메이트' 개봉을 앞둔 민용근 감독의 첫 시리즈물이다. 웹툰 ‘D.P 개의 날’를 집필한 김보통 작가가 각본에 참여하고, 시리즈 'D.P.'·'지옥'을 제작한 클라이맥스 스튜디오와 롯데엔터테인먼트가 공동 제작을 맡았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나의 관심 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