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우리금융, 당국 권고따라 배당성향 20%로 결정

수정 2021.03.05 19:11입력 2021.03.05 19:11
우리금융, 당국 권고따라 배당성향 20%로 결정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우리금융지주가 금융위원회의 권고에 따라 배당성향을 20%로 결정했다. 2019년에 비해 배당금이 절반 이상 줄어든 것이다.


우리금융은 5일 이사회를 열고 2020년도 기말 배당금을 보통주와 우선주 모두 주당 360원으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배당금 총액은 2600억원으로, 배당성향은 20%다. 우리금융의 2019년 기말 배당금은 주당 700원이었다.

우리금융은 지난해 코로나19와 사모펀드 충당금 등의 영향으로 전년(1조9041억원) 대비 31% 줄어든 1조3073억원의 이익을 기록했다. 당시 배당성향은 27%였으며 배당금은 5506억원이었다.


앞서 금융위원회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불확실성이 커짐에 따라 금융지주회사와 은행에 배당성향을 20% 이내로 유지하라고 권고했다.

5대 금융지주 가운데 KB금융지주와 하나금융지주가 배당성향을 권고 수준에 맞게 20%로 축소했다. 외국계 은행인 한국씨티은행도 배당성향을 20%수준으로 맞췄다.


다만 금융위의 스트레스 테스트를 통과한 신한금융지주만 금융당국의 권고치보다 높은 배당성향(22.7%)를 보였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