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수정 2022.01.17 15:09입력 2022.01.17 15:06
서체크기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최준희 인스타그램
AD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최진실 딸 최준희가 결혼설이 나온 사진에 대해 해명했다.


17일 최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건 웨딩 화보도 아니고요. 전 이번에 시집 가는 사람도 아닙니다. 혹시 스냅 사진 이라고 모르십니까? 작가님이랑 고민 끝에 고른 소중한 콘셉트라고요. 제발 억까(억지로 까는) 스탑잇(Stop it)"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그는 해변에서 흰 원피스에 면사포를 쓴 채 케이크, 기타 등 소품을 활용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최준희는 지난 16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기대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몸매가 그대로 드러나는 흰색 원피스에 면사포를 쓴 채 해변을 따라 걷고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 이에 대해 일각에서 웨딩 화보냐는 오해가 나오자 직접 해명에 나섰다.

최준희는 최근 한 출판사와 계약을 맺고 작가 데뷔를 알렸다. 그의 오빠 최환희는 2020년 래퍼 지플랫으로 데뷔해 활동 중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