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전 여자친구 살해 후 도망…40대 남성 경기도 야산서 극단적 선택

수정 2021.10.14 15:01입력 2021.10.14 12:57
전 여자친구 살해 후 도망…40대 남성 경기도 야산서 극단적 선택

[아시아경제 유병돈 기자] 전 여자친구를 살해하고 달아난 40대 남성이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 금천경찰서는 13일 오후 6시 20분께 금천구 독산동의 한 모텔 객실에서 3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14일 밝혔다.

모텔 직원 신고로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폐쇄회로(CC)TV 등을 확인해 12일 오후 10시 30분께 이 여성과 함께 모텔에 들어간 남성 A(40)씨를 특정했다. 이들은 과거 연인 사이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앞서 A씨는 13일 오전 10시께 경기 양평군의 한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된 상태였다. A씨는 모텔에서 여성을 살해한 뒤 오전 4시께 홀로 모텔을 빠져나와 자신의 차를 몰고 야산으로 향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CCTV와 휴대전화 포렌식 등을 통해 살해 동기를 조사하고 피해자 시신은 부검할 예정"이라며 "피의자가 이미 사망한 사안이라 공소권 없음으로 처리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병돈 기자 tamon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