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마포구, 공방 운영 ‘사업비’ 지원

수정 2021.05.10 00:10입력 2021.05.10 00:10

공방 프로그램 지원사업’ 참여 공방 모집, 마포공예센터 중심으로 진행

마포구, 공방 운영 ‘사업비’ 지원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지역 내 공방을 대상으로 사업비를 지원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된 소비심리 회복 및 공방 활성화에 기여하는 ‘공방 프로그램 지원사업 공방의숲’ 참여자를 9일까지 모집했다고 밝혔다.


마포구가 주관하고 (사)일상예술창작센터가 운영하는 공방 프로그램 지원사업은 지난 2월에 1차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15개소의 공방을 선정, 1개소 당 1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한 바 있으며, 이는 공방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예산 지원으로 각 공방 특색에 맞는 프로그램 기획에 도움을 줬다.

특히, 수공예품 중심으로 이뤄지는 프리마켓 행사의 개최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워진 점을 고려해, 위축된 수공예품 창작자 및 공방을 대상으로 직접적으로 사업비를 지원해 공방에는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공방을 이용하는 구민에게는 수강료 지원으로 공예체험 기회를 제공한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


이번 2차 모집은 선정 규모를 확대해 총 25개소 공방을 모집할 예정이며 1개소 당 사업비 100만원을 직접 지원받게 된다.

사업비로 사용 가능한 예산 항목은 ▲공방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재료구입비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자의 수강료 ▲공방 홍보비 등이다.


사업 참여를 위해서는 공고일 기준(2021.4.14.자) 마포구에 공방을 운영 중인 업체가 사업자등록증, 신청서, 프로그램 운영 계획서, 지원금 사용계획서, 통장사본 등의 서류를 마포공예센터 전자메일(mapocc2020@gmail.com)로 5월 9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신청서 양식은 마포공예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내려 받을 수 있다.


신청 후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통해 공방을 선정하게 되며 5월 중 마포공예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선정된 공방이 공지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마포구에 소재한 300여개소의 공방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으로 공예산업을 발전시키고 이를 통해 관광사업을 활성화하고자 구 차원에서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이번 공방 프로그램 지원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와 공예 체험문화가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