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부동산만 무려 814억"…비·김태희 부부, 연예계 부동산 재벌 1위 등극

최종수정 2020.10.31 10:23기사입력 2020.10.31 10:23
"부동산만 무려 814억"…비·김태희 부부, 연예계 부동산 재벌 1위 등극 비와 김태희 부부가 부동산, 땅부자 스타 1위에 올랐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나한아 기자] 비와 김태희 부부가 '연중 라이브'가 선정한 부동산·땅 부자 스타 1위에 올랐다.


지난 30일 KBS 2TV 연예 정보 프로그램 '연중 라이브'의 '차트를 달리는 여자' 코너에서는 연예계 부동산&땅 부자 스타 편이 꾸며졌다.

비, 김태희 부부는 총 814억 원대의 부동산을 보유해 정상에 올랐다.


이날 방송에 따르면 현재 비의 소속사 건물이 리모델링 후 건물 가치가 높아졌다. 이들 부부는 비의 소속사가 있는 지하 3층, 지상 6층짜리 건물을 2008년 약 169억 원에 샀고, 건물은 신축 공사 후 약 370억 원의 가치를 갖게 됐다.

또한 한남동, 역삼동, 이태원동 등 두 사람이 함께 보유하고 있는 부동산만 420억 이상이며 미국 어바인에 24억 원대 주택을 사기도 했다.


한편 비, 김태희에 이어 2위는 배우 권상우(782억 원)가 차지했다. '연중 라이브'에 따르면 권상우는 최근 세차장을 열어 화제가 되기도 했으며 호주 골든 코스트에 17억 원대의 펜트하우스를 샀다.


3위는 배우 전지현(755억 원)이 됐다. 전지현은 서울 삼성동과 논현동, 이촌동 총 4채의 부동산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녀는 340억짜리 부동산을 대출 없이 전액 현금으로 구입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나한아 인턴기자 skgksdk911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