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POSCO, 중국 철강 생산 규제로 3%↑
최종수정 2017.10.13 11:01기사입력 2017.10.13 11:01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POSCO가 중국 허베이성(河北省) 당산시(唐山市) 철강 생산 규제로 강세다.

13일 오전 10시59분 현재 POSCO는 전 거래일보다 1만1500원(3.67%) 오른 32만4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한국투자증권에 따르면 허베이성이 겨울철 대기 오염을 줄이기 위해 철강 가동률을 50% 제한하는 정책 방침을 세웠는데 그 중 당산시가 산업에 미치는 영향이 가장 크다고 한다.

최문선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시장에서는 정말 중국 당국이 감산을 할지에 대해 우려하는 시각이 있었지만 실제로 감산에 돌입했다"며 "철강주가 오를 때 가장 단기적인 움직임으로 설명하는 요인이 중국 철강 가격 변화인 만큼 중국 철강 가격 상승 가능성이 POSCO에 대한 투자심리(센티멘트)의 개선 요인이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호날두, 빼어난 미모의 연인과 함께 쌍둥이 품에 안고 환한 웃음 ‘다가졌네~’
  2. 2박한별 결혼 발표 후 어떻게 지내고 있나 보니...임신하고 살쪘나? 통통해진 얼굴 ‘눈길’
  3. 3카주라호, 인간의 성적 아름다움 적나라하게 표현한 조각 ‘관능의 극치’
  4. 4심석희-코치, 무술년 정초부터 잡음 ‘무슨 일?’...하고 싶은 말이 많은 듯한 표정 “참 많은 일이 있었던 정유년”
  5. 5테디 표절 논란에 선미 ‘주인공’ 어떡해~ 얼마나 흡사하길래?...“선미가 무슨 죄냐...매번이러는 건 문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