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필링크, 손자회사 '크리스F&C' 사상 최대 실적 전망에 강세
최종수정 2017.07.17 13:32기사입력 2017.07.17 13:32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코스닥 상장사 필링크가 손자회사 크리스F&C의 사상 최대 실적 전망에 강세다.

17일 오후 1시23분 현재 필링크는 전장 대비 100원(3.03%) 상승한 3400원에 거래 중이다.

필링크는 100% 자회사 크리스F&C인베스트를 통해 크리스F&C의 지분 63%와 경영권을 보유중이다.

골프웨어 전문기업 크리스F&C는 파리게이츠(PEARLY GATES), 핑(PING), 팬텀(FANTOM) 등 다수의 골프웨어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올 상반기 브랜드별 전반적인 매출 상승이 나타났다고 크리스F&C 측은 밝혔다.
올해 상반기 매출액은 135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6% 가량 상승한 것으로 알려졌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210억원으로 156% 가량 늘어났다. 골프의류업계 특성상 하반기에 매출이 집중되는 경향이 있는 만큼, 회사 측은 올해 사상 최대 실적을 전망하고 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

최신 영상뉴스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박봄, 시스루에 하의 실종 패션…눈을 어디다 두라는 거야?
  2. 2김경란, 결점 하나 없는 피부에 빛나는 미모 “휴일에 혼자 떠난 기차여행”
  3. 3이명희 동영상, 딸들이 어머니 보고 배웠나? 사람 우습게 아는 횡포 ‘어이상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