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GDP 7분기 연속 플러스…연율 1.4% 성장
최종수정 2017.11.15 09:48기사입력 2017.11.15 09:48 조슬기나 국제부 기자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일본의 국내총생산(GDP)이 7분기 연속으로 성장세를 이어갔다. 16년 만에 최장기간 성장이다.

일본 내각부는 3분기(7~9월) GDP가 전 분기 대비 0.3% 증가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연율 기준으로는 1.4%다. 이는 니혼게이자이신문의 시장조사 전문 퀵(QUICK)의 예상치인 0.4%보다는 낮다.

일본의 분기 GDP는 7분기 연속 플러스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2001년 이후 최장기간 성장세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수출이 늘고 설비투자도 상승세"라고 분석했다. 명목 GDP 성장률은 전 분기 대비 0.6% 늘었다. 연율로는 2.5% 성장했다. 명목 GDP는 2분기 연속 플러스를 나타냈다.

주요 항목별로는 3분기 민간 소비는 전기 대비 0.5% 줄었다. 7분기만의 마이너스다. 의류 등의 항목이 부진했다고 신문은 덧붙였다. 수출이 자동차 등을 중심으로 1.5% 늘어난 반면, 수입은 국내 수요 침체로 1.6% 줄었다.
기업 설비투자는 0.2% 증가했다. 4분기 연속 플러스다. 기업 수익과 체감경기 개선 등을 바탕으로 수요가 늘어난 덕분이다. 주택투자는 0.9% 줄었다. 공공투자도 2.5% 감소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부산 편의점 여성과 어떤 관계였길래?...위협하려다 그만
  2. 2방예담, 소이현도 홀릭? “어린 나이에 저렇게 하는 걸 보면 신기해…재능 부럽다”
  3. 3김부선, “그래서 혼자 이렇게 외롭게 살고 있지 않냐” ‘억울’...“딸, 혼전임신하면 잔치 열고 축하해 줄 것”
  4. 4김부선 딸, 엄마 쏙 빼닮았네...두 눈 동그랗게 뜨고 상큼미소 발산
  5. 5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11월 23일 목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