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1.1만대 리콜…뒷좌석 고정장치 이상
최종수정 2017.10.13 09:36기사입력 2017.10.13 09:36 김희욱 국제부 전문위원
[아시아경제 김희욱 전문위원] 전기차 테슬라의 SUV '모델X'가 자발적 리콜 대상이 됐다.

12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테슬라 측은 1만1000대의 모델X 초기 생산분 전체를 리콜 한다고 밝히고 이유는 뒷자리 시트 배열에 이상이 발견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테슬라 주가는 시간외거래에서 0.2% 하락세를 나타내고 있다.


김희욱 전문위원 fancy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로이킴도 놀란 에어아시아 기내 서비스와 침대형 좌석...도대체 뭐길래?
  2. 2이영학 의붓아버지, 추악의 총집합 “파헤쳐도 파헤쳐도 끝이 없다”
  3. 3황치훈, 귀여운 두 딸 두고 어떻게 가나 '뭉클'...아내의 눈물 고백 “딸아이 돌 전에 일어나야죠...”
  4. 4함소원, 깨끗한 피부와 탄력 넘치는 몸맵시 ‘눈이 번쩍’
  5. 5이영학 아내 유서, “애기엄마가 임신할 수 있다는 사실을 듣고 방황하다 죽은 것” 리얼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