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코비, 홍콩시계박람회 참가…수출 판로 확대
최종수정 2017.09.14 14:40기사입력 2017.09.14 14:40 임철영 증권부 기자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인스코비가 홍콩시계박람회에 참가해 대표 브랜드인 ‘한독’을 비롯한 다양한 시계를 선보였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시계박람회는 홍콩무역발전국(HKTDC)의 주최하에 홍콩컨벤션센터에서 9월 5일부터 9일까지 5일간 개최됐으며, 24개국에서 약 820개의 업체가 참가했다.

인스코비는 프리미엄 브랜드관인 Salon de TE에 국내 대표 브랜드 ‘한독’으로 참가했다. 행사기간 중 글로벌 온라인 경매/인터넷 쇼핑몰 기업 이베이코리아를 포함하여 체코, 필리핀, 브라질 등 다양한 국가의 바이어들과 시계수출에 관한 비즈니스미팅을 진행했다. 특히 인구가 2억명이 넘는 브라질을 포함해 남미 여러 업체들과는 수출에 대해 구체적인 내용을 주고 받았다.

인스코비 관계자는 “인스코비의 시계 브랜드 ‘한독’은 한국 시계를 대표하는 토종 브랜드로서 48년 역사의 전통과 명맥을 이어오고 있다”며 “시계산업이 활황기였던 1970~80년대에는 수출 1억불 달성을 했었던 효자 산업 중 하나로, 이번 행사 참여를 계기로 한국시계의 우수성을 알렸으며 수출판로 개척에도 진전이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인스코비는 ‘한독’ 이외에도 작년 10월 대한민국공군 특수비행팀의 마크와 로고를 활용해 디자인한 ‘블랙이글스’를 포함한 ‘돌핀’, ‘오딘’ 등 다양한 시계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프리미엄 개념의 신규 브랜드인 “벨루가”를 론칭했으며 그 동안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다시 한번 해외수출을 꾀하고 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안아키 김효진 한의사 “사람들이 참 희한해…정말 그런 일이 있었다면 카페 안에서 먼저 난리가 나지 않았겠나”
  2. 2강용석 변호사 아들의 돌직구 발언 "아빠 굴곡 있는 인생 닮기 싫다" 재조명
  3. 3도도맘 김미나, 화장 지우니…세련된 용모와는 사뭇 다른 모습
  4. 4류여해 ‘포항 지진 발언’ 논란, 이현종 논설위원 “‘지진’을 정치에 끌어들이는 이런 행태는 굉장히 부적절”
  5. 5이태임 “정상훈과의 키스신 충격…수많은 키스신 중 가장 리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