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브레인, 2심서 패소…에이에스이에 38억 배상
최종수정 2017.09.14 09:30기사입력 2017.09.14 09:30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폭스브레인은 주식회사 에이에스이(ASE)가 제기한 물품대금·선급금 청구 소송과 관련해 서울고등법원이 1심을 뒤집고 원고 패소부분을 취하하는 한편, 38억원 규모를 배상하라고 판결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이에 따라 폭스브레인은 38억200만원(이자 제외)을 에이에스이에 지급해야 한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선예, 제 딸 어때요? 예쁜가요? ‘해맑은 미소 활짝’
  2. 2전태수, 하지원 남동생…불과 이때까지만 해도 미소를 짓고 있었는데 ‘먹먹’
  3. 3김재우 “아내, 박나래에게 7살 연하 유학생 남자 소개시켜준 적 있다”
  4. 4현송월 “현재 아주 좋고, 앞으로도 좋을 것” 거침없는 해외 매체와의 인터뷰 눈길
  5. 5미국 셧다운, 트럼프가 자초한 일? “엉망진창인 나라를 바로잡기 위해 좋은 셧다운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