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릭 e종목]디와이파워, 中 굴삭기 시장 고공성장…목표가↑
최종수정 2017.09.14 07:39기사입력 2017.09.14 07:39 권성회 증권부 기자
[아시아경제 권성회 기자] 하나금융투자는 14일 디와이파워에 대해 중국 굴삭기 시장 성장세 지속에 수혜를 입을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2만8000원에서 3만원으로 올렸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중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중국 8월 굴삭기 판매량은 8714대로 지난해 8월 4370대에 비해 두 배가량 늘었다. 이 중 중국 내수 판매량은 7952대로 106.1% 늘었고, 수출 판매량은 757대로 49.6% 증가했다. 8월까지 누적 판매량은 9만1394대로 지난해보다 100.1% 증가했다.

이에 대해 박무현 연구원은 "중국의 경제성장은 인프라 투자에 의존하고 있다는 점에서 굴삭기 시장 성장세는 상당 기간 계속될 것"이라며 "인프라 투자를 계속 늘리지 않으면 중국의 부동산 시장 침체의 영향으로 경제성장률이 내려갈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이 덕분에 디와이파워처럼 제한된 경쟁구도를 갖고 있는 굴삭기 부품업체는 중국 굴삭기 시장 성장의 수혜를 가장 크게 가져가고 있다는 설명이다.

북미 지역을 비롯한 나머지 전세계 지역에서 굴삭기 판매 실적이 저조한 수준에 머물러 있어 중국 시장 성장은 더욱 두드러진다. 박 연구원은 "중국의 경제성장이 고정자산투자에 대한 의존도가 높다는 점과 2011년 이후 5년 만에 교체수요가 도래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중국 굴삭기 시장의 차별적 성장세는 지속돼 디와이파워의 성장기회는 점점 높아져 가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디와이파워는 중국의 굴삭기 유압실린더 분야에서 실질적인 경쟁기업이 없다고 볼 수 있기 때문"이라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권성회 기자 stre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강인, 잘못 인정하고 용서 빌어...논란의 중심에 서게 된 것에 대해 거듭 사죄
  2. 2한송이 가족 공개, 누구 닮아서 예뻤나 봤더니...엄마와 극장 데이트 중 찰칵
  3. 3‘외모지상주의’ 박태준 집공개, 카페 연상케 하는 아늑한 공간...“아이디어가 막 샘솟을 듯”
  4. 4'신차포유', 기아차 스팅어 모하비 니로 PHEV 등 장기렌트카 최저가 출고!
  5. 5평창 온라인스토어 초대박상품 ‘뭐길래?’ 얼마나 기다려야 하나? 무서운 속도로 팔려 나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