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3분기 대기업 BSI 5.1…플러스 전환
최종수정 2017.09.13 11:43기사입력 2017.09.13 11:43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일본 재무성은 3분기 대기업 BSI(기업경기실사지수)가 플러스 5.1을 기록했다고 13일 발표했다. 전 분기의 -2.0에서 2분기만에 플러스로 돌아선 것이다. 제조업부문은 9.4, 비제조업부문은 2.9를 기록했다. 중소기업은 -6.5로 집계됐다. 이밖에 올해 설비투자전망은 전년 대비 3.9% 증가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선예, 제 딸 어때요? 예쁜가요? ‘해맑은 미소 활짝’
  2. 2전태수, 하지원 남동생…불과 이때까지만 해도 미소를 짓고 있었는데 ‘먹먹’
  3. 3김재우 “아내, 박나래에게 7살 연하 유학생 남자 소개시켜준 적 있다”
  4. 4현송월 “현재 아주 좋고, 앞으로도 좋을 것” 거침없는 해외 매체와의 인터뷰 눈길
  5. 5미국 셧다운, 트럼프가 자초한 일? “엉망진창인 나라를 바로잡기 위해 좋은 셧다운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