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3분기 대기업 BSI 5.1…플러스 전환
최종수정 2017.09.13 11:43기사입력 2017.09.13 11:43 조슬기나 국제부 기자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일본 재무성은 3분기 대기업 BSI(기업경기실사지수)가 플러스 5.1을 기록했다고 13일 발표했다. 전 분기의 -2.0에서 2분기만에 플러스로 돌아선 것이다. 제조업부문은 9.4, 비제조업부문은 2.9를 기록했다. 중소기업은 -6.5로 집계됐다. 이밖에 올해 설비투자전망은 전년 대비 3.9% 증가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안아키 김효진 한의사 “사람들이 참 희한해…정말 그런 일이 있었다면 카페 안에서 먼저 난리가 나지 않았겠나”
  2. 2강용석 변호사 아들의 돌직구 발언 "아빠 굴곡 있는 인생 닮기 싫다" 재조명
  3. 3도도맘 김미나, 화장 지우니…세련된 용모와는 사뭇 다른 모습
  4. 4류여해 ‘포항 지진 발언’ 논란, 이현종 논설위원 “‘지진’을 정치에 끌어들이는 이런 행태는 굉장히 부적절”
  5. 5이태임 “정상훈과의 키스신 충격…수많은 키스신 중 가장 리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