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 목표주가 제시 종목 수익률 우수"…관련주는?
최종수정 2017.08.13 09:18기사입력 2017.08.13 09:17 박미주 증권부 기자
새롭게 목표주가 제시된 종목, 코스피 대비 수익률 좋아
코스모신소재, 필링크, 인성정보, 갤럭시아컴즈, 에스에너지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증권사 연구원들이 새롭게 목표주가를 제시한 종목의 코스피 대비 수익률이 우수하다는 분석이 나왔다.

13일 이베스트투자증권에 따르면 2013년 이후 월 평균 13.6개의 종목이 새롭게 보고서가 작성됐다.
최근 1년 동안 어느 증권사에서도 목표주가를 제시한 적 없었던 종목 보고서가 발간되고 목표주가가 제시됐을 때 벤치마크인 코스피 대비 긍정적인 성과를 기록했다. 1개월, 3개월, 6개월, 1년 절대수익률 평균은 각각 2.8%, 4.4%, 3.7%, 6.9%였고 상대수익률 평균은 각각 2.5%, 3.6%, 2.3%, 4.8%였다.

1년 수익률 60%이상인 종목은 전체의 13.2%를 차지했다. 염동찬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모든 신규 종목이 1년간 긍정적인 성과를 기록하는 것은 아니지만, 60% 이상의 큰 폭의 상승을 기록했던 종목을 발굴할 확률이 높았다는 의미"라며 "다만 기간이 길어질수록 상승 확률은 감소하는 점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상승 효과는 대형주보다 중소형주가 높았다. 염 연구원은 "시가총액 하위 70%(현재기준 약 2300억원) 이하 종목의 수익률이 상위 30%보다 높은 수익률을 기록했다"며 "이는 시가총액 소형주의 경우 대형주에 비해 정보량이 부족할 수밖에 없어서 신규
커버리지 종목이 더욱 효과를 낼 수 있었던 것"이라고 판단했다.

염 연구원은 "결론적으로 최근 1년 동안 보고서가 없었던 종목 중 새롭게 목표주가가 제시되는 종목들, 특히 중소형주는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며 "새로운 커버리지에 효과는 상승 확률 측면에서 1개월 정도까지 영향을 미친다"고 짚었다.

최근 1개월간 목표주가가 제시된 종목 중 조건을 만족한 것은 코스모신소재, 필링크, 인성정보, 갤럭시아컴즈, 에스에너지 등이라고 했다. 염 연구원은 "신규 커버리지 효과 측면에서 이 종목들에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문란한 생활했던 부산 에이즈 여성 “피임기구 사용하자고 권유했으나 남자들이 모두 거부했다”
  2. 2에이미, “내 꿈은 현모양처...아침에 남편 위해 쉐이크 갈아주고 따뜻하게 배웅하고파”
  3. 3황재균, 깜찍한 아기 안고 미모의 여성들과 찰칵! 누군가 보니...
  4. 4함승희 “강원랜드, 개처럼 벌어서 정승처럼 썼으면 이해되는데 개처럼 벌어서 개같이 써”
  5. 5에이미, 최강 동안 외모+깜찍한 표정 4종세트와 함께 SNS에 남긴 마지막 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