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푸드트럭으로 전국 영업현장과 소통
최종수정 2018.02.08 16:17기사입력 2017.01.05 10:39


[아시아경제 이은정 기자] 한화생명은 새해를 맞아 영업현장에 활기와 사기를 전달하기 위해 5일부터 다음달 17일까지 '불꽃셰프, 아침을 부탁해'를 운영하다고 밝혔다.

'불꽃셰프, 아침을 부탁해'는 본사 전 팀장과 임직원 200여명으로 구성된 도우미들이 국내 유명 백화점에서 맛볼 수 있었던 컵밥을 푸드트럭에서 직접 만들어 나눠주는 이벤트다. 도우미들은 전국에 위치한 60개 지역단과 100여개의 직장단체 영업현장을 찾아 FP(Financial Planner,재무설계사)와 고객 등에게 컵밥을 전달하며 소통할 계획이다.

한편 행사 첫 날인 이날 차남규 사장과 윤병철 영업총괄 부사장 및 본사 팀장 20여명은 여의도 63빌딩 본사에서 불고기덮밥과 새우볶음밥을 직접 만들어 직원들에게 나눠줬다.



이은정 기자 mybang2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은정 기자 mybang21@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배우 김지현, ‘이윤택 사과’ 유체이탈 화법에 너무 놀라 그 자리에 있을 수 없었다...“정말 사회적으로 충격을 금할 수 없는 사건”
  2. 2김보름, 기자회견에서 울었다…전날 인터뷰에서는 웃었던 그녀 “노선영 주장으로 또 다른 파문 예고”
  3. 3'김보름 인터뷰 논란' 장수지, 이미 손쓸 수 없을 정도로 사태 번지자 글지운 뒤 잘못 인정하고 용서 빌어...
  4. 4조민기, 술 마시고 새벽에 연락해 방으로는 왜 오라고 했을까? 격려하려고?
  5. 5김보름 기자회견, 격앙된 반응 여전 “코스프레 그만해라” “이해가 안 되는 장면, 사실을 말해 달라는 건데 왜 우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