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1199.1원 마감, 5.2원↑…장중 1200원대 터치
최종수정 2016.12.22 15:32기사입력 2016.12.22 15:32 이은정 금융부 기자
[아시아경제 이은정 기자] 22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5.2원 오른 1199.1원에 장을 마쳤다. 이날 원ㆍ달러 환율은 1195.8원에서 상승 출발한 뒤 장중 한때 1200.0원대를 넘기도 했다. 원ㆍ달러 환율이 1200원을 넘어선 것은 지난 3월11일 1211.3원을 기록한 후 9개월만이다.


이은정 기자 mybang2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문란한 생활했던 부산 에이즈 여성 “피임기구 사용하자고 권유했으나 남자들이 모두 거부했다”
  2. 2에이미, “내 꿈은 현모양처...아침에 남편 위해 쉐이크 갈아주고 따뜻하게 배웅하고파”
  3. 3황재균, 깜찍한 아기 안고 미모의 여성들과 찰칵! 누군가 보니...
  4. 4함승희 “강원랜드, 개처럼 벌어서 정승처럼 썼으면 이해되는데 개처럼 벌어서 개같이 써”
  5. 5에이미, 최강 동안 외모+깜찍한 표정 4종세트와 함께 SNS에 남긴 마지막 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