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작년 영업손실 4068억원…적자 감소
최종수정 2018.02.13 18:59기사입력 2018.02.13 17:45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현대상선은 작년 연결기준 영업손실이 전년보다 51.2% 감소한 4068억원으로 집계됐다고 13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5조280억원으로 9.7% 늘었고, 당기순손실은 1조2088억원으로 149.7% 늘었다.

현대상선은 이날 영업물량 증가에 따른 추가 필요분 컨테이너박스를 확보하기 위해 1030억원의 신규 시설투자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는 자기자본의 6.12%에 해당하는 규모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오동식 “이윤택 ‘본질적이지 않은 것은 모두 부패한다’는 말 폐부를 찔렀다”
  2. 2우병우 선고, 네티즌들 반응 보니 “증거차고 넘친다고 난리치더니 고작 이거야?...슬기로운 감빵생활 주연배우냐?...우리나라 참 부끄럽다”
  3. 3최다빈 김나현, 입술 쭈욱 내민 셀카 “우리 귀엽나요?”
  4. 4어금니 아빠 이영학, 신체적 장애로 어릴 때부터 놀림 받고 왕따…사이코패스적 성향으로 확산되고 성장
  5. 5한국암호화화폐거래소㈜, 26일 가상화폐거래소 ‘써니세븐’ 오픈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