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국내인프라 그린펀드 신설…위탁운용사 선정 추진
최종수정 2017.07.12 10:49 기사입력 2017.07.12 10:49 박미주 증권부 기자
0 스크랩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가 국내 인프라 부문으로 그린펀드를 신설하고 위탁운용사를 선정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그린펀드는 신재생에너지 발전, 폐기물 처리시설, 도시 가스사업 등에 대한 비민자 사업을 주요 투자 대상으로 하는 펀드다.

기금운용본부는 그린펀드 위탁운용사로 최대 2곳을 선정해 총 2000억원 상당을 위탁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제안하고자 하는 기관은 펀드 결성액으로 최소 1400억원, 최대 2000억원 이내에서 자율적으로 제안할 수 있다.

제안 접수 마감은 내달 24일까지다. 위탁운용사는 제안서 심사와 현장 실사, 1차의 정량평가와 2차의 위탁운용사 선정위원회 구술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될 예정이다.
위탁운용사 선정과 관련된 세부 내용은 공단 기금운용본부 홈페이지(http://fund.nps.or.kr) 기금소식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면욱 기금운용본부장은 “이번에 신설된 그린펀드는 장기투자라는 기금의 특성과 환경과 관련한 새로운 사업 기회 발굴 트렌드를 감안하여 전략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라며 “이번 선정을 계기로 장기투자가로서의 기금 운용 특성을 살리면서 새로운 투자 기회 발굴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아시아경제 플친 이벤트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HF, 8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 연 2.80~3.15%
  2. 2사상구 ‘학교운동부 육성지원 12개 학교 선정’
  3. 3캠코, 올해 감사원 자체감사활동 우수기관 수상
  4. 4HUG, 평창동계올림픽 성공 기원 기부금 전달
  5. 5오늘의 운세 (7월 23일 일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