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국순당, 셀트리온헬스케어 정밀감리에 하락
최종수정 2017.03.20 14:16기사입력 2017.03.20 14:16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국순당이 보유 중인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정밀감리에 따른 상장 우려로 약세다.

20일 오후 2시10분 현재 국순당은 전 거래일보다 540원(7.46%) 내린 67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한국공인회계사회가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정밀감리' 절차를 개시하면서 상장 우려가 제기된 때문으로 풀이된다.

셀트리온은 이와 관련 "한공회의 수익 인식 이견이 발생한 부분을 재무제표에 수정 반영해 공시했다"며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오는 9월 상장한다는 계획은 변함이 없다"고 밝혔다.
국순당은 지난해 기준 장부가액 80억원어치의 셀트리온헬스케어 주식을 보유 중이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

최신 영상뉴스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박봄, 조세호 어머니 “행복했으면 좋겠다” 위로에 눈물…암페타민 반입 논란 후 방송 출연
  2. 2박봄, 시스루에 하의 실종 패션…눈을 어디다 두라는 거야?
  3. 3김사랑, 원피스에 드러난 9등신 황금 비율 “진정한 몸매 종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