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피니시라인으로 들어오는 윤성빈
최종수정 2018.02.15 10:27기사입력 2018.02.15 10:27



윤성빈이 15일 강원도 평창군 올림픽슬라이딩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켈레톤 남자 1차 주행에서 피니시 지점으로 들어오고 있다./평창=김현민 기자 kimhyun81@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방탄소년단 공식쇼핑몰, 이번엔 뭘 사야 하나? “환장하겠다. 제발 물량 좀 추가해주세요...재고관리 안 하냐?"
  2. 2오동식 “이윤택 ‘본질적이지 않은 것은 모두 부패한다’는 말 폐부를 찔렀다”
  3. 3‘조민기 성추행’ 송하늘, “힘으로 버텨도 소용없어...” 당시 무슨 일이 있었던 거야?...아주 구체적이고 자세하게 밝혀
  4. 4오동식 '이윤택 기자회견 리허설 폭로' 그간 입을 다물고 있었던 것에 대한 자책...네티즌들 ‘분노’ “인간이 얼마나 더 잔인할 수 있을까...진짜 할 말이 없다”
  5. 5조민기, 술 마시고 새벽에 연락해 방으로는 왜 오라고 했을까? 격려하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