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발길 이어지는 박종철 열사 31주기
최종수정 2018.01.14 11:56기사입력 2018.01.14 11:56



영화 1987의 흥행성공으로 당시 희생된 민주화운동가들에 대한 추모열기가 높아진 14일 서울 용산구 남영동 대공분실을 찾은 시민들이 509호 앞에서 헌화하고 박 열사의 넋을 위로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