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국내로 봉환된 국외 안장 독립유공자 유해
최종수정 2017.11.15 16:44기사입력 2017.11.15 16:44



15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중국과 미국에 각각 안장돼 있던 이여송 순국선열과 임성실 애국지사의 유해가 봉환되고 있다. 이여송 선생은 일제강점기인 1930년대 만주에서 조선혁명군에 속해 무장투쟁을 했으며, 1936년 2월 3일 중국 지린성(吉林省) 지안현(集安縣)에서 일본군과 싸우다가 순국했다. 임성실 선생은 1919년 미국 다뉴바신한부인회 대표로, 대한여자애국단 설립에 참여했고 대한여자애국단 다뉴바지부 단장 등을 하며 독립운동 자금을 지원했다./영종도=강진형 기자aymsdrea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배우 김지현, ‘이윤택 사과’ 유체이탈 화법에 너무 놀라 그 자리에 있을 수 없었다...“정말 사회적으로 충격을 금할 수 없는 사건”
  2. 2블록체인 가상화폐 퀀텀의 지갑, ‘큐바오’ 코인 국내 상륙
  3. 3NS윤지, 환상적인 가슴라인 노출…수영복도 감당 안 되는 볼륨 몸맵시
  4. 4성추행 논란 이윤택, 연극인들 그냥 넘어가지 않겠다?...정영진 “더 많은 피해자들의 폭로가 이어질 것”
  5. 5'김보름 인터뷰 논란' 장수지, 이미 손쓸 수 없을 정도로 사태 번지자 글지운 뒤 잘못 인정하고 용서 빌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