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11년 만에 새 단장한 '스프링'
최종수정 2017.07.17 17:34기사입력 2017.07.17 17:34


[아시아경제 문호남 기자] 재도색 작업을 마친 소라 모양 조형물 '스프링(Spring)'이 17일 서울 종로구 청계광장에 설치돼 있다. 서울시는 방문객의 동전 및 시위물품 투척 등으로 스프링이 손상되자 지난 4월 26일 재도색을 시작해 3개월 만에 마무리했다.

문호남 기자 munon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김영애 아들, 미국에서의 생활 2주 만에 포기하고 어머니에게 달려올 수밖에 없었던 사연
  2. 2경희대 아이돌, 일부 커뮤니티에는 이미 이름 등장 “국공립 어린이집 들어가기보다 훨씬 쉽다니”
  3. 3홍콩 가족살해, 왜 홍콩에서 이런 일을 벌였을까?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사람들은 타지에 있다가 귀향하는 게 일반적”
  4. 4가상화폐 폭락, 미래에 대한 전망은? “가치가 단기간에 폭락할 것” VS “사기 발언 후회한다”
  5. 5‘이찬오’와 이혼 후 김새롬, 예전 활기찬 모습 되찾아...패션감각 뽐내며 환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