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개문냉방 영업, '이제 그만'
최종수정 2017.07.17 16:09기사입력 2017.07.17 16:09 문호남 사진부 기자


[아시아경제 문호남 기자]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에너지공단, 학생 자원봉사단 등 관계자들이 17일 서울 마포구 홍대입구역 인근 거리에서 문을 열고 냉방 영업을 하는 '개문냉방'의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는 21일까지 서울 명동, 홍대 등 전국 18개 상권에서 '개문냉방' 현황을 살펴보고, 미준수 상점에 계도 및 절전 실천요령 등을 안내하는 등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겠다고 밝혔다.

문호남 기자 munon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강인, 잘못 인정하고 용서 빌어...논란의 중심에 서게 된 것에 대해 거듭 사죄
  2. 2한송이 가족 공개, 누구 닮아서 예뻤나 봤더니...엄마와 극장 데이트 중 찰칵
  3. 3‘외모지상주의’ 박태준 집공개, 카페 연상케 하는 아늑한 공간...“아이디어가 막 샘솟을 듯”
  4. 4'신차포유', 기아차 스팅어 모하비 니로 PHEV 등 장기렌트카 최저가 출고!
  5. 5평창 온라인스토어 초대박상품 ‘뭐길래?’ 얼마나 기다려야 하나? 무서운 속도로 팔려 나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