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 선배들 이야기 한 권의 책으로!

9일 양천구청 3층 양천홀에서 어르신 자서전 출판기념회 가져

최종수정 2017.12.07 07:16기사입력 2017.12.07 07:16 박종일 사회부 기자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아주 특별한 나만의 인생을 담은 이야기책이 세상 밖으로 나온다.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9일 오후 2시 양천구청3층 양천홀에서 자서전쓰기 참여 어르신 21명과 그 가족이 함께하는 뜻깊은 출판기념회를 가진다.

자서전쓰기에 참여한 어르신들은 지난 9월부터 약 3개월여 동안 성장, 가족, 사회활동 등 그간의 삶을 정리하며 자서전 출간을 준비해왔다.

특히 어르신들이 수십 년 동안의 인생 경험을 정리하는 자서전 출간에 30명의 청소년 자원봉사자들이 참여, 어르신들의 지난 삶을 간접 경험의 기회를 가졌다. 자원봉사에 참여한 학생들은 어르신 인터뷰를 성실하게 수행, 봉사시간 외에도 어르신 댁을 방문하여 적극적으로 사연을 취재하는 열의를 보였다.
지난해 어르신 자서전 출판 사인회

구 관계자는 “저출산, 고령화 등으로 인한 핵가족화로 세대간 갈등이 생겨나는 등 사회 전반적으로 다양한 문제들이 야기되고 있다”며 “어르신들의 삶을 되돌아보는 과정에서 청소년 자원봉사자들의 참여야 말로 세대간 소통과 공감이 시간이 될 수 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출판기념회 행사 시작 전 오직 어르신들만을 위한 저자 사인회도 가질 예정이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우리보다 먼저 인생을 살아가신 어르신들의 삶의 이야기를 읽는 것만으로도 많은 것을 배울 수 있고, 삶의 소중한 가치들을 찾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세대 간 공감과 소통의 시간을 가질 수 있는 다양한 자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비정규직 아이돌’ 황승언, 비키니 차림에 물에 젖은 머리 ‘남심 강탈’
  2. 2이시영, 수능 사탐 만점자? 반전 학창시절과 수능 성적표 공개 ‘깜놀’...당시 수능 만점자가 무려 66명?
  3. 3배기성, 아내 옆에서 눈물 쏟아...“남은 생 아내 위해 내 모든 것 바치겠다”
  4. 4조윤선, 남편 박성엽 변호사와 어떻게 만났나?...‘결혼할 때 다짐 못 지켜’라며 법정에서 눈물 흘리기도
  5. 5김희정, 상체 드러낸 의상…글래머러스한 몸맵시 고스란히 ‘화들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