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종로구민의 날 기념, 금난새와 함께하는 종로음악회 개최
최종수정 2019.05.14 16:53기사입력 2019.05.14 08:29

16일 오후 7시30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금난새 지휘자의 해설이 더해져 주민들이 클래식을 쉽게 즐길 수 있어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16일 오후 7시30분부터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제26회 종로구민의 날 기념, 금난새와 함께하는 종로음악회'를 개최한다.


구는 평창동에 위치한 서울예술고등학교의 교장인 금난새 지휘자와 함께 2014년부터 매년 '금난새와 함께하는 종로음악회'를 진행해 주민들에게 문화 향유의 기회와 힐링의 시간을 제공하고 있다.


종로구와 서울예술고등학교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금난새와 함께하는 종로음악회'는 금난새 지휘자와 서울예고 학생들이 재능기부로 참여, 금난새 지휘자의 쉽고 명쾌한 해설이 더해져 온 가족이 편안하게 클래식 공연을 즐길 수 있다.


약 90분간 진행되는 음악회에서는 서울예고 유스심포니 오케스트라와 뉴월드 필하모닉 오케스트라가 로시니의 ‘윌리엄 텔 서곡’, 비발디의 사계 중 ‘겨울’ 등을 들려줄 예정이다.

구는 지역 주민들의 신청을 받아 초대권을 배부했다. 초대권 소지자는 공연 당일 오후 5시부터 6시50분까지 세종문화회관 1층 로비에서 지정좌석권으로 교환한 후 입장해야 하며, 공연 당일 오후 5시30분부터 250석에 한해 현장에서 선착순으로 접수를 진행한다.


올해는 종로음악회와 종로구민의 날 기념행사를 연계, 더욱 뜻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구는 1994년 종로구 기본 조례를 통해 주민의 지역공동체 의식을 높이고, 지역 문화의 계승 발전과 주민의 화합 및 단결을 위해 5월 9일을 ‘종로구민의 날’로 지정, 매년 종로구민의 날에 맞추어 주민들을 위한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제26회 종로구민의 날 기념식은 종로음악회에 앞서 오후 7시부터 열린다. 주민, 직능단체, 주요기관 및 협회 관계자, 유관기관장, 구 의원, 자매도시 기관장 등 총 30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며, 기념사와 축사 및 종로구민상 시상 등이 진행된다.


종로구민상은 지역사회발전 등을 위해 봉사한 모범 구민과 단체를 선발해 표창하는 것으로 ▲지역사회발전 ▲구민화합 ▲효행 및 선행 ▲모범청소년 ▲지역경제육성 등 9개 부문, 총 10명에게 종로구민상을 수여한다.


김영종 구청장은 “종로구민의 날을 맞아 주민들에게 문화적 감동을 선사하기 위해 종로음악회를 함께 진행하게 됐다. 따스한 봄날 저녁 낭만과 선율이 흐르는 이번 행사에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믿고 보는 추천 뉴스

지금 내 번호 행운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

놓치면 후회하는 무료 만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