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2018 서울 장미축제' 주인공?

중랑구, ‘2018 서울장미축제’ 참여자 모집 접수 이달부터 시작

최종수정 2018.03.13 06:28기사입력 2018.03.13 06:28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중랑구(구청장 나진구)는 오는 5월 중랑천 장미터널에서 펼쳐지는 ‘2018 서울장미축제’ 주인공이 돼 축제를 빛낼 참여자를 이달부터 시작해 다음달 말까지 단계적으로 모집한다.

구는 매년 5월 수천만 송이의 장미가 피어나는 5.15km 장미터널과 수림대장미정원, 중화체육공원 일대에서 ‘서울에서 가장 예쁜 축제’인 ‘서울장미축제’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는 5월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펼쳐지며, 참여자 모집분야는 장미퍼레이드, 로즈마켓, 중랑아티스트, 장미가요제, 장미봉사단, 아내의 날 장미테이블 참여자, 빅러브세일 참여업소 등이다.

‘장미퍼레이드’는 5월18일 ‘장미의 날’에 1000만송이 장미가 피어 있는 장미터널에서 펼쳐지며, 장미와 웨딩을 주제로 연출이 가능한 10인 이상의 단체라면 누구나 퍼레이드 주인공이 될 수 있다.
‘로즈마켓’은 축제기간 3일 동안 운영되는 서울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켓으로 장미를 소재로 한 상품을 판매할 수 있는 마켓이다.

‘장미퍼레이드’와 ‘로즈마켓’은 지난 2일부터 시작해 오는 30일까지 신청 접수를 받는다.
로즈 마켓


서울장미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해주는 버스킹 공연에 참가하고 싶은 단체는 ‘중랑아티스트’에 참여하면 된다. 참가분야는 노래, 연극, 춤, 악기, 전시 등 이며, 연중 신청을 받지만 이번 서울장미축제에서 공연하길 원하는 단체는 오는 30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장미가요제’는 꽃을 주제로 한 가요와 퍼포먼스 등을 동별 경연으로 진행, 4월 중 예선을 거쳐 축제 시작일인 5월 18일에 본선이 개최된다. 접수기간은 다음달 2일부터 20일까지며 거주지나 직장(학교)이 중랑구인 주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사랑하는 배우자에게 평생 기억될 행복한 프로포즈를 선물하고 싶은 이들은 ‘아내의 날 장미테이블’에 참여하면 감동적인 웨딩 싱어, 프로포즈 이벤트 공연과 함께 잊지 못할 소중한 추억을 만들 수 있다. ‘아내의 날 장미테이블’은 4월2일부터 16일까지 신청을 받는다.

이와 함께,‘찾아라 우리동네 맛집 빅러브 세일’은 서울장미축제 기간(리틀로즈 포함)에 행사장을 찾은 관람객에게 음식값의 10~20%를 할인해 주는 이벤트다.

이는 오는 26일부터 다음달 27일까지 중랑구 전역의 일반·휴게음식점을 대상으로 참여 신청을 받는다. 신청과 관련한 문의는 중랑구청 보건위생과(☎2094-0772)로 하면 된다.

마지막으로, 축제기간동안 행사장 안내, 환경정비, 체험·포토존 도우미, 외국인 방문객 안내도우미 등 축제 진행에 도움을 줄‘장미봉사단’(서울장미축제 자원봉사자)도 모집한다.

접수기간은 4월2일부터 30일까지이며 봉사신청은 ‘1365 자원봉사포털’을 통해 할 수 있다.
장미퍼레이드

위 프로그램의 참가 신청은 서울장미축제 홈페이지(http://seoulrose.jungnang.go.kr)를 통해 할 수 있으며, 참여에 관한 궁금한 사항은 중랑구청 문화체육과(☎2094-1872)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신은실 문화체육과장은 “2018 서울장미축제는 ‘5월 프로포즈, Will you marry me?’를 대표 콘셉트로 남녀노소 누구나 사랑을 속삭일 수 있는 프로포즈하기 가장 좋은 축제로 만들 계획”이라며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성공적인 축제를 만드는 만큼 주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