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소울보컬 소향 ‘The Spring Concert’

22일 영안교회 4층에서 따뜻한 봄 기운 가득한 소향 콘서트 개최...19일부터 사전예약

최종수정 2018.02.13 06:17기사입력 2018.02.13 06:17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중랑구(구청장 나진구)는 22일 오후 7시30분 묵동에 소재한 영안교회에서 인기가수 소향의 ‘The Spring Concert’를 연다.

한국 기독교 음악계의 디바로 잘 알려진 가수 소향은 MBC‘나는 가수다 시즌2’, ‘복면가왕’등에서 가왕 타이틀을 차지, KBS ‘불후의명곡’에서도 맹활약해 ‘한국의 머라이어 캐리’라는 별명을 얻으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최근에는 KBS 드라마 OST 인 ‘바람의 노래’로 각종 음원차트를 석권하며 사람들의 감성을 울리고 있는 소향의 콘서트에 많은 이들의 관심이 모아진다.

구는 보다 많은 구민들에게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묵동에 소재한 영안교회의 협조를 얻어 총 1400여 명이 관람 가능한 영안교회 대성전에서 공연을 개최한다.
이날 공연은 한국 최초 팝페라 그룹으로 정통 팝페라 공연의 진수를 선보이고 있는 팝페라듀오 ‘이노블(Ennoble)’의 사전공연으로 시작된다.
가수 소향


이어지는 메인공연에서는 소향의 화려한 보컬로 ‘You raise me up’,‘바람의 노래’, ‘꽃밭에서’, ‘Power of Love’등의 주옥같은 곡들을 선사, 구민들의 귀를 황홀하게 할 것으로 보인다.

공연 예약은 19일 오전 9시부터 중랑구청 홈페이지(http://www.jungnang.go.kr)에서 할수 있으며, 공연에 관해 궁금한 사항은 중랑구청 문화체육과(☎02-2094-1833)로 문의하면 자세한 설명과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구는 구민들이 일상생활에서 다양한 문화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매월 마지막 주 금요일에 문화공연인 ‘금요문화공감’을 정기적으로 운영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나진구 중랑구청장은“이번 공연은 좋은 프로그램을 유치해 보다 많은 구민들이 향유할수 있도록 지역의 공간을 활용한 작지만 큰 혁신”이라며 “5옥타브를 넘나드는 가왕 소향의 콘서트에 많은 구민들이 오셔서 기분좋은 열정과 에너지를 만끽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조근현 감독 “이유영, 노출 수위 높아 괜찮겠냐고 물었더니 그런 건 중요하지 않다고 해 같이 했다”
  2. 2홍선주 “알면서 모른 척했고 무서워서 숨었다…다른 사람들이 피해 받았을 때 겁 났다”
  3. 3고은 시인 “아직도 할 일이 너무 많고, 써야 할 것도 많다…외유는 조금씩 줄일 것”
  4. 4최율, 톱스타에게 어떤 몹쓸 짓을 당했나? 정상이 아닌 사람들 모두 사라질 때까지
  5. 5'블랙하우스' 강유미, 인터넷 방송으로 월 수입 수천만원 번 적도 있어 ‘화들짝’...비결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