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자락길 '고도원 걷기명상'

13일 오전 10시부터 숲속 명상, 인문학특강, 작은 음악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마련

최종수정 2018.10.11 16:58기사입력 2018.10.11 16:58
안산자락길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13일 오전 10시부터 2시간 동안 보행약자도 쉽게 걸을 수 있는 무장애 안산(鞍山) 자락길에서 고도원 아침편지문화재단 이사장과 함께하는 걷기명상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구는 일상에 지친 구민들이 자신을 돌아보고 주변을 관조하는 힐링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잠깐 멈춤과 쉼’이란 주제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이날 걷기명상 외에도 고도원 이사장이 ‘꿈과 꿈 너머 꿈’이란 제목으로 ‘인문학 특강’을 하며 ‘숲속 작은 음악회’도 열린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이번 걷기명상 프로그램이 자연 속에서 현대인의 지친 몸과 마음의 여유를 찾게 하는 삶의 쉼표와 같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대문구 문화체육과(330-1938)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