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증시, 美뉴욕 증시 반등으로 대부분 상승 출발
최종수정 2018.04.17 17:50기사입력 2018.04.17 17:50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17일 유럽 주요국 증시가 뉴욕 증시 반등에 힘입어 대부분 상승세로 출발했다.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50 지수는 이날 오후 4시31분(한국시간) 기준으로 전 거래일 대비 0.21% 오른 3,448.11에 거래됐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4시 46분 0.44% 상승한 12,445.84를, 프랑스 파리의 CAC40 지수는 0.22% 뛴 5,324.75를 나타냈다.

반면 영국 런던의 FTSE 100 지수는 파운드화 강세에 타격 받아 오후 4시 31분 현재 전 거래일보다 0.02% 떨어진 7,196.94를 보였다.
미국 외신들에 따르면 이날 파운드 가치는 1.4355달러까지 상승해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투표가 열린 2016년 6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