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부동산
서울 아파트값 보합 전환…강남3구 3주 연속 하락
최종수정 2018.11.08 14:00기사입력 2018.11.08 14:00

   ▲자료: 한국감정원


[아시아경제 박민규 기자] 서울 아파트값이 이번주 보합세를 나타냈다. 지난해 9월초 하락세에서 상승 전환한 뒤 1년 2개월 만이다.


8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 주간 변동률은 지난 5일 기준 0%를 기록했다. 지난 9월3일 0.47%까지 오르며 감정원이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을 집계하기 시작한 2012년 5월 이후 6년 4개월 만에 최대 폭으로 뛰었다가 9·13 부동산 대책 등의 영향으로 9주 연속 오름 폭이 둔화되며 보합까지 내려온 것이다.

특히 강남4구(강남·서초·송파·강동구) 아파트값은 이번주 0.07% 하락하며 3주 연속 내림세를 이어갔다. 송파구가 -0.1%로 가장 많이 떨어졌다. 강남·서초구는 각각 0.07%씩 아파트값이 내렸다. 강동구는 0%로 보합세를 보였다.


강남4구 외에 동작구(-0.04%)와 용산구(-0.02%)도 2주 연속 하락세를 나타냈다. 성동·서대문·양천·강서구는 보합(0%)을 기록했다.


이번주 서울 시내에서 아파트값이 가장 많이 오른 곳은 강북구로 0.08% 상승했다. 그 뒤를 영등포구(0.07%)·노원구(0.05%)·동대문구(0.04%)·성북구(0.04%)·도봉구(0.04%)·금천구(0.04%)가 이었다.


감정원 관계자는 “종합부동산세(종부세) 등 세제 강화와 임대사업자 혜택 축소 및 대출 규제 등을 담은 9·13 부동산 대책 효과가 나타나며 서울 아파트값이 보합으로 전환했다”며 “강남3구(강남·서초·송파구)는 재건축 단지 위주로 하락세가 확산됐고 강동구도 고덕동 신축 아파트 매수세가 실종되며 보합 전환했다”고 설명했다.


‘제2 강남’으로 불리는 과천도 이번주 아파트값이 0.01% 내리며 지난 7월16일(-0.02%) 이후 3개월여 만에 하락 전환했다. 앞서 지난주에는 성남 분당구 아파트값이 석달 만에 내림세로 돌아섰다. 분당 아파트값은 이번주에도 0.01% 내려 하락세를 이어갔다. 분당과 과천은 올해 아파트값이 전국에서 가장 많이 오른 1·2위 지역이다.


이번주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0.03% 하락하며 지난주(-0.01%)에 이어 2주 연속 내림세를 이어갔다. 서초구(-0.18%)를 비롯한 강남4구(-0.06%)와 용산구(-0.11%)·강서구(-0.11%)의 하락세가 두드러졌다.


박민규 기자 yush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SNS에서 반응 좋은 뉴스

프리미엄 인기정보

믿고 보는 추천 뉴스

광고 없는 클린뷰로 읽어 보세요.

남들이 많이 본 뉴스

  1. '블로거 명예훼손' 도도맘 김미나, 1심서 벌금 200만원
    '블로거 명예훼손' 도도맘 김미나, 1심서 벌금 200만
  2. "억울하다" 버닝썬 반격?…승리 등 혐의 일제히 반박
    "억울하다" 버닝썬 반격?…승리 등 혐의 일제히 반박
  3. 문 대통령, 말레이시아 총리와 회견 때 인도네시아 말로 인사(종합)
    문 대통령, 말레이시아 총리와 회견 때 인도네시아 말
  4. 버닝썬 MD '애나' 마약 양성 반응…중국 손님들과 투약
    버닝썬 MD '애나' 마약 양성 반응…중국 손님들과 투
  5. 음란물 보는 젊은이 중 23%는 ‘중독’
    음란물 보는 젊은이 중 23%는 ‘중독’
  6. '청담동 이희진' 동생이 매각한 '부가티'는 무슨 차? …국내 6대밖에 없던 고급 차량
    '청담동 이희진' 동생이 매각한 '부가티'는 무슨 차?
  7. "인생 등록금 비싸게 치른 느낌"…배연정, 하루 2000만원 수익에서 100억원 잃기까지
    "인생 등록금 비싸게 치른 느낌"…배연정, 하루 2000
  8. 다음달부터 음식점 일회용품 사용 과태료 물어야…'배달음식 그릇'도 규제 논의(종합)
    다음달부터 음식점 일회용품 사용 과태료 물어야…'배
  9. '넘어지며 잡은 옷자락→경찰의 멱살' 김상교 체포 과정 상당부분 과장(종합)
    '넘어지며 잡은 옷자락→경찰의 멱살' 김상교 체포 과
  10. 김경수-MB, 석방 맞교환 기획?…한국당 의혹 제기
    김경수-MB, 석방 맞교환 기획?…한국당 의혹 제기
  11. '뉴스공장' 백기완 "'버선발 이야기', 목숨걸고 썼다"
    '뉴스공장' 백기완 "'버선발 이야기', 목숨걸고 썼다"
  12. 박한별, '윤 총경'과 골프 논란…"고개 숙여 사과"
    박한별, '윤 총경'과 골프 논란…"고개 숙여 사과"
  13. "예의 아니다" 윤지오, 故장자연 몰랐다는 송선미 해명 반박
    "예의 아니다" 윤지오, 故장자연 몰랐다는 송선미 해
  14. 北, 영화 ‘택시운전사’ 유포에 화들짝
    北, 영화 ‘택시운전사’ 유포에 화들짝
  15. 지상낙원이라는 '두브로브니크', 왜 두터운 성벽에 둘러싸여 있을까? [火요일에 읽는 전쟁사]
    지상낙원이라는 '두브로브니크', 왜 두터운 성벽에 둘
  16. '불법촬영 혐의' 최종훈, 반성은커녕 경찰 출석사진 '좋아요'
    '불법촬영 혐의' 최종훈, 반성은커녕 경찰 출석사진 '
  17. 버닝썬 마약 공급 의혹 '애나' 마약 양성반응, 유통 혐의 부인
    버닝썬 마약 공급 의혹 '애나' 마약 양성반응, 유통
  18. 서울시 공무원 채용 경쟁률 15.3 대 1…중복 지원자 감소
    서울시 공무원 채용 경쟁률 15.3 대 1…중복 지원자
  19. "3배 더 많은 병가"…빅뱅 탑 휴가 특혜 의혹
    "3배 더 많은 병가"…빅뱅 탑 휴가 특혜 의혹
  20. [오늘날씨] 전국 밤부터 10~50㎜ 이상 강한 비
    [오늘날씨] 전국 밤부터 10~50㎜ 이상 강한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