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미 국토부 장관 "포항 지진 피해 최소화할 것"
최종수정 2017.11.15 17:11기사입력 2017.11.15 15:32
▲김현미 국토부 장관

[아시아경제 박민규 기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과 관련해 “피해 현황을 조속히 파악하고 국민 안전을 위해 사회간접자본(SOC) 및 시설물 피해 최소화와 안전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29분 포항 북구에서 규모 5.5 지진이 발생했다. 국토부는 지진에 따른 피해 조사 및 수습·복구를 위해 즉시 중앙사고수습본부를 설치·운영에 들어갔다.


박민규 기자 yush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