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선 광주·전남 당선자] 화순군수 구충곤 “더욱 낮은 자세로 군민과 소통할 터”
최종수정 2018.06.14 01:38기사입력 2018.06.14 01:38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영균 기자] 6·13지방선거 전남 화순군수에 구충곤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이변 없이 당선됐다.

구충곤 당선자는 “앞으로 군정을 수행하면서 지난 4년처럼 ‘내편 네편’ 가르지 않고 오직 군민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군정에 복귀하자마자 이번 선거 기간 동안 군민 여러분께 약속했던 공약들을 면밀히 점검해 차질 없이 이행하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문재인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경전선 전철화 사업이 본격화되면 광주 효천~화순~능주~이양 구간에 비약적인 발전이 기대된다”며 “예산 5000억 시대를 열었던 집념을 바탕으로 예산 7000억 시대를 활짝 열어 1조원 시대를 향한 초석을 다지겠다”고 강조했다.
구 당선자는 “30년 만에 개방한 화순적벽을 이제, 화순 땅으로, 군민의 품으로 다시 돌려드리는데 앞장서겠다”며 “열렬한 성원과 지지를 보내주신데 대한 보답으로 앞으로 4년 동안 공정하고 안전한 화순을 만들어 ‘화순 사는 자부심’을 더욱 키워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김영균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프리미엄 인기정보